최근 서구에서는 "살찌지 않은 치즈"라고 부를 정도로 인기가 좋은 두부는 고단백 저칼로리로 비만예방에 최적인 식품입니다.두부는 콩단백질인 글리시닌과 알부민을 응고시켜 만든 것이므로 콩의 영양가를 그대로 가지고 있으면서 소화흡수율이 콩보다 훨씬 높습니다. 두부 다이어트를 하려면 하루 세 끼 식사중 한 끼를 두부로 먹으면 되는데 ,특히 저녁식사 대신 먹는 것이 효과적입니다. 특히 옛날 두부와 달리 아임쏘이 전두부는 국산콩을 100% 통째로 갈아 만들어 기존 두부보다 영양이 최대 30배 이상 차이가 납니다. 

예로부터 콩은 두뇌에 좋은 식품으로 알려져 왔습니다.머리를 나타내는 두(頭)자가 콩 두(豆)와 머리 혈(頁)의 복합어라는 것만으로도 두뇌 건강에 도움을 준다는 것을 쉽게 알 수 있습니다.그래서 옛 어른들은 태아의 두뇌를 좋게 하기 위한 태교 음식으로 콩으로 만든 음식을 즐겨 먹었습니다.이는 현대 과학에서도 콩 속의 레시틴 성분이 뇌의 신경전달 물질 중에서 가장 중요한 아세틸콜린의 원료가 된다는 것이 입증 되었습니다. 이유식은 6개월 이후 부터 두부이유식을 하는데 이왕 두부이유식을 하실려면 콩의100% 영양을 가진 전두부로 하는 현명함이 있어야 하겠습니다.

콩의 약효 성분을 가장 간편하면서도 효율적으로 섭취할 수 있는 방법이 콩 불린 물을 마시는 것입니다.콩물은 가장 간단한 방법으로 각종 성인병의 원인인 혈관 계통의 장애를 개선 하는데 효과가 좋습니다. 콩 불린 물을 꾸준히 마시면 혈당치를 떨어뜨려 당뇨병을 예방하고 고혈압의 원인인 나트륨을 몸 밖으로 배출시켜 고혈압의 근본 원인을 제거하는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두부의 효능에는 다양한 효능이 있습니다.전두부를 매일 반 모씩 두유처럼 갈아 드시면 최고의 성인병 예방및 환자의 단백질영양으로 손색이 없습니다.

여성이 갱년기에 접어들면 월경주기나 양에 변화가 생긴다.낮이나 한밤중에 갑자기 날씨가 덥다고 느끼기도 하고,안면홍조,우울증,두근거림,안구건조 등이 나타나기도 한다.여선 호르몬인 에스트로겐과 프로게스테론의 양이 예전과 같지 않고 점차 줄어 들기 때문이다.에스트로겐 농도는 폐경과 동시에 낮아지는 것이 아니라 30대부터 이미 천천히 낮아지기 시작한다.대한폐경학회에 따르면 여성호르몬은 35세부터 서서히 낮아지므로 30대부터 여성호르몬에 대한 관리가 필요하다고 한다.한국인의 평균 폐경 연령은 49.7세,기대수명은 84세다.폐경이 된 채로 살아가는 삶이 전체인생의1/3 이상을 차지한다.여성으로서 건강한 삶을 원한다면 폐경에 대한 정확한 이해와 관리가 매우 중요하다.

#식물성 에스트로겐이 풍부한 대두

갱년기증상은 여성호르몬의 부족으로 나타난다.35세부터 에스트로겐의 분비가 불균형해지기 시작하면서 40대부터는 본격적으로 에스트로겐의 수치가 떨어진다.에스트로겐의 분비량이 줄어들면서 여성들은 다양한 갱년기 증상을 겪게 된다.갱년기를 건강하게 이겨내기 위해서는 여성 호르몬 관리가 매우 중요하다.

낮아지는 여성호르몬 수치를 높일 수눈 없지만 여성호르몬과 유사한 작용으로 호르몬을 보완할 방법이 있다.바로 식물성 에스트로겐을 섭취하는 것이다.콩이나 석류,칡에 함유된 이소플라본이라는 성분은 그 구조가 애스트로겐과 매우 닮아 식물성 에스트로겐이라고 불린다.이소플라본은 에스트로겐과 단지 모양만 비슷한 것이 아니라 체내에서도 유사한 작용을 해 여성 건강을 돕는다.

이소플라본을 섭취하기에는 콩이 가장 좋다.그 중에서도 이소플라본이 가장 많은 곳은 콩의 배아 부분이다.하지만 가공하는 과정에서 콩을 절단하면서 잘려나가므로 실질적으로 두유나 두부에는 이소플라본이 없다.잘려나간 배아부분은 이소플라본의 원료로 건강기능식품 제조에 사용되기도 한다.따라서 식물성 에스트로겐을 섭취하고 싶다면 콩을 통째로 갈아 만든 꿈의 두부라 불리는 전두부를 섭취하는 것이 좋다.전두부는 그동안 기술적인 문제로 만드는 것이 번번히 실패 했으나 이제 그 기술이 확보되어 손쉽게 구해서 섭취가 가능하다.

#당뇨병의 초기증상

소변량의 증가,많이 먹어도 체중이 줄어드는 등,혈당수치가 올라감으로써 목이 자주 마르는 경우도 당뇨라 의심해 볼 수 있습니다.

#당뇨검사

혈당수치는 식이,신체 활동 등에 의해 큰 변화가 나타나기 때문에 공복에서 채혈하는 것이 포인트라 할 수 있습니다.

#당뇨식단

당뇨병은 관리가 매우 중요하며 효과적인 관리를 위해서는 식단을 잘 짜는 것이 좋습니다.